신년축시 - 원일元旦의 소망
신년축시 - 원일元旦의 소망
  • 김선욱
  • 승인 2023.01.11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욱/시인

 

 

 

 

 

 

 

 

원일元旦의 소망

응달의 비탈을 더듬어 온

세월이 아찔하다

얼마의 신산 겨울을 지나야

오랜 어둠의 땅에 꽃불이 피어오를까

우러르니 하늘은 빛나는 별이요

굽어보니 강엔 처연한 혼들이

등불 밝히며 홀홀 떠가고

유형의 대지는 묵시의 말씀을 포용하니

원일元旦,

그대여 이제 버거운 등짐 내려놓고

비밀스런 블랙홀에서 건져낸

무량한 사랑의 잠언으로 우뚝 일어서리라

저 태고의 더운 피 끌어모아

웅숭깊은 구원의 불씨 지피고

혼신을 살라 곡진한 눈물 뿌리면

천지 사방으로 팔팔한 혈맥이

용솟음치리니

어기찬 땅의 숨소리

하늘의 한끝까지

메아리치리니.

정남진 소등섬의 새해 일출 / 임성동

 

 


  • 전남 장흥군 장흥읍 동교3길 11-8. 1층
  • 대표전화 : 061-864-4200
  • 팩스 : 061-863-4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욱
  • 법인명 : 주식회사 장흥투데이 혹은 (주)장흥투데이
  • 제호 : 장흥투데이
  • 등록번호 : 전남 다 00388
  • 등록일 : 2018-03-06
  • 발행일 : 2018-03-06
  • 발행인 : 임형기
  • 편집인 : 김선욱
  • 계좌번호 (농협) 301-0229-5455—61(주식회사 장흥투데이)
  • 장흥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장흥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htoday7@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