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향교, 찾아보기 드문 향음주례 실시
장흥향교, 찾아보기 드문 향음주례 실시
  • 장흥투데이
  • 승인 2021.11.22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향교(전교 이금호)는 지난 18일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면서 명륜당에서 현안사업을 협의한 후 자리를 옮겨 요즈음 찾아보기 드문 향음주례(鄕飮酒禮)를 실시했다.

이날 향음주례 주인(酒人)은 이금호(70세) 전교가 되고, 큰 손님은 현임장의 백정(81세)수장의, 작은손님은 현임장의 중 가장 나이가 젊은 이민호(51세)를 모시고 현임장의 20여명은 선비문화 향음주례를 실시했다.

문병길 총무수석장의는 향음주례의 역사와 유래를 설명한 후에 “우리 모두는 나라에는 충성하고, 어버이에게는 효도하고, 가정에서는 화목하고, 고장에서는 잘 어울리고, 서로 가르쳐 잘못이 있거나 게으름 펴서 욕되게 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다,”는 서시(誓時)를 낭독했다.

향음주례는 향촌의례로서 언제부터 실시했는지 분명하지 않으나 1136년(인종14)에 과거제도를 정비하면서 전국적으로 시행했다. 그 고을 관아의 수령이 주인(酒人)이 되고, 학덕과 연륜이 높은 유학자를 큰 손님으로 모시고, 유생들도 함께 하면서 주인과 큰 손님, 작은 손님의 예절바른 주연(酒宴)을 통해 연장자를 존중하고 유덕자를 높이며 효(孝:효도),제(悌:공손).목(睦:화목)을 권장하는 훈련으로 예법의 풍속을 일으켰다.

기록에 의하면 장흥부사(府使:종3품직) 조희문(趙希文:1527~1578, 하서 김인후 사위)은 1566년 9월부터 1568년 3월까지 19월동안 봉직하면서 향교에서 심경(心經), 근사록(近思錄) 등을 강의하고 주기적으로 향음주례를 실시했으며 유학진흥에 힘썼다.

전교 이금호 주인(酒人)은 “건전하고 배려하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건배를 제의하면서 “「문림의향」의 전통을 전승하기 위해 선비 아카데미 강좌, 시조교실, 예악(禮樂) 공연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큰 손님으로 선정된 백정 수장의는 “향음주례는 술을 바르게 마시는 예법으로 경건․절제, 겸양, 배려, 청결, 협동정신, 질서의식, 감사 등 7가지 중요한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작은 손님 이민호는 “얼핏보면 큰 의미가 없는 것처럼 보이지만 인간생활에 필요한 모든 덕목을 갖추고 있다.” 며 “이런 예법을 발굴해 오늘 행사를 실시하게 되어 감회가 깊다.”고 말했다.

문병길 총무수석장의는 중국 당나라 이태백 시성(詩聖)의 월하독작(月下獨酌) 한시를 낭송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마련해 서로간에 겸손한 태도로 예절을 지키면서 술잔을 권하면서 선비 문화체험을 위해 향토문화자원 탐방과 국내연수를 확대하는 등 향교발전방안을 논의했다.

※자료제공: 문병길(향교 총무수석장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전남 장흥군 장흥읍 동교3길 11-8. 1층
  • 대표전화 : 061-864-4200
  • 팩스 : 061-863-4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욱
  • 법인명 : 주식회사 장흥투데이 혹은 (주)장흥투데이
  • 제호 : 장흥투데이
  • 등록번호 : 전남 다 00388
  • 등록일 : 2018-03-06
  • 발행일 : 2018-03-06
  • 발행인 : 임형기
  • 편집인 : 김선욱
  • 계좌번호 (농협) 301-0229-5455—61(주식회사 장흥투데이)
  • 장흥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장흥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htoday7@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