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 詩 -가을 늪
■초대 詩 -가을 늪
  • 장흥투데이
  • 승인 2020.10.24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옥 시인

한번 빠지면

헤어나지 못한 것이 늪이라면서요?

 

눈 시리게 고운 단풍잎 사이로

스며드는 갈바람 타고

서걱이는 억새밭 속에서

풀벌레 소리에도 흥얼거리며

그리움과 설레임, 사랑을 속삭이는

가을이 오면

 

나는,

그 가을 늪에 빠질 것이다.

 

*김동옥 시인은 장흥 공무원 출신으로, 2003년 계간 <공무원문학>, 2018년 계간

<문예운동>으로 시인 데뷔했다. 장평면장을 역임했다.

시집으로 <안개꽃, 별이 되어>, 공저<시의 뜨락 시의 향기>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전남 장흥군 장흥읍 동교3길 11-8. 1층
  • 대표전화 : 061-864-4200
  • 팩스 : 061-863-4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욱
  • 법인명 : 주식회사 장흥투데이 혹은 (주)장흥투데이
  • 제호 : 장흥투데이
  • 등록번호 : 전남 다 00388
  • 등록일 : 2018-03-06
  • 발행일 : 2018-03-06
  • 발행인 : 임형기
  • 편집인 : 김선욱
  • 계좌번호 (농협) 301-0229-5455—61(주식회사 장흥투데이)
  • 장흥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장흥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htoday7@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