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남 의원, “4차재난지원금에 피해농민들도 반드시 포함시켜야”
김승남 의원, “4차재난지원금에 피해농민들도 반드시 포함시켜야”
  • 김용란
  • 승인 2021.02.2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직격탄 맞은 화훼농가, 작년 피해액만 283억원 추정
친환경농산물, 겨울수박, 농촌체험휴양마을, 말 생산농가 등 직접 피해 커
김승남 의원, 민주당 정책위에 2만6천7백 피해농가 100만원 재난지원금 지급 촉구
김승남 국회의원

김승남 국회의원은 “코로나19로 농식품 분야에 현저한 피해가 있다고 판단되는 품목과 생산농가가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는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결혼·입학·졸업식 등 각종 행사와 모임이 금지되면서 화환·꽃다발 등의 소비가 대폭 감소했다. 화훼 생산농가는 6,824호로 평년 대비 `20년 피해액만 283억원으로 추정되며, 카네이션·장미꽃·백합 등 절화류의 일거래량도 평년 174.5천단에서 `20년 110천단으로 하락했다.

또한 등교 제한으로 개학 연기, 원격수업, 학교 밀집도 조정 등으로 급식률이 낮아지면서 급식용 친환경농산물 소비도 감소했다. 친환경농산물을 급식에 납품하는 계약 농가는 16,500호이며 손실규모만 522억원에 이른다.

주 소비처인 음식점 등의 영업제한으로 피해를 본 과수 농가 중 겨울수박 농가는 사실상 가격이 반토막이 날 정도로 피해가 크다. 현재 겨울수박의 도매가격은 kg당 1,124원으로 평년(2,385원) 대비 52.9%, 전년(2,608원)대비 56.9%나 하락했다. `20년산 피해액만 70억원으로 추정된다.

그런데도 작년 화훼농가에 소비촉진 목적으로 지원된 비용은 고작 20억원에 그쳤다. 이마저도 경매 수수료 인하, 금리인하 등 간접적인 지원에 불과했다. 이번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 화훼농가, 친환경농산물, 겨울수박 농가 등 코로나19로 인한 현저한 피해가 있다고 판단되는 생산농가들이 포함되어야 하는 이유다.

김승남 의원은“코로나19로 피해를 본 화훼농가 등 모두 26,721호이다. 이들에게 각 100만원 씩 267억원 규모의 재난지원금이 지급돼야 한다고 당정에 강력하게 건의했다”며 “이번 4차 재난지원금 대상에는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가 있었으나 그동안 재난지원금 혜택에서 소외됐던 농업인들도 잘 살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전남 장흥군 장흥읍 동교3길 11-8. 1층
  • 대표전화 : 061-864-4200
  • 팩스 : 061-863-49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욱
  • 법인명 : 주식회사 장흥투데이 혹은 (주)장흥투데이
  • 제호 : 장흥투데이
  • 등록번호 : 전남 다 00388
  • 등록일 : 2018-03-06
  • 발행일 : 2018-03-06
  • 발행인 : 임형기
  • 편집인 : 김선욱
  • 계좌번호 (농협) 301-0229-5455—61(주식회사 장흥투데이)
  • 장흥투데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장흥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htoday7@naver.com
ND소프트